작가 저서

회원마당

작가소개 및 글

작가 저서

사진 자료실

이달의 회원작품

엄마 꿈

Author
mimi
Date
2012-08-20 12:05
Views
4119



ch0.jpg 



깨알 같은 아이들이 제 속에서 노래를 합니다.

깨알 같은 친구들이 꽃밭에서 춤을 춥니다.

깨알 같은 아이들이 해말갛게 웃어주는 가을입니다.

깨알 같은 친구들이 제 손과 마음을 예까지 끌고 왔습니다.


거절을 할 수가 없었습니다.


-저자의 말 -





     엄마 꿈     



까까머리 동자승

귀엽기도 하지

고사리 같은 손으로

쓸던 마당에

빗자루 내던지고

엄마 꿈 꾸나봐요

해님이 햇살 이불

살포시 덮어주네요.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