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이야기

갤러리

사진 이야기

그림 이야기

음악 이야기

여행 이야기

영상시

사랑이여 어디든 가서-문효치 詩/이안삼 曲

Author
mimi
Date
2016-06-10 19:26
Views
9615

 


                                       

<사랑이여 어디든 가서 문효치 詩 이안삼 曲 Ten 이재욱>


사랑이여 어디든 가서     / 문효치


사랑이여 어디든 가서 닿기만 닿기만 해라
허공에 태어나 수많은 촉수를 뻗어 휘젖는 사랑이여
어디든 가서 닿기만 해라 가서 불이 될 온몸을 태워서 
찬란한 한 점의 섬광이 될 어디든 가서 닿기만 해라


사랑이여 어디든 가서 닿기만 닿기만 해라
허공에 태어나 수많은 촉수를 뻗어 휘젖는 사랑이여
어디든 가서 닿기만 해라 가서 불이 될 온몸을 태워서
찬란한 한 점의 섬광이 될 어디든 가서 닿기만 해라


빛깔 없어 보이지 않고 표정이 없어 만져지지 않아 
서럽게 떠도는 사랑이여 무엇으로든 태어나기 위하여 
선명한 모형을 빚어 다시 태어나기 위하여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