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말 바루지기

문학자료실

워싱턴 문학

오늘의 시

평론과 해설

문학 강좌

세계의 명시

우리말 바루지기

워싱턴 문학 신인문학상 당선작

우리말 바루지기/'피부가 땡길(?) 때

Author
mimi
Date
2013-12-13 05:34
Views
13368

                                                                                                                                                                                                                                                    



피부가 땡길(?) 때




"얼굴이 땡긴다" 또는 "피부가 당긴다"와 같은 표현을 쓰곤 한다. 


그러나 이는 모두 잘못된 표현으로 '땅긴다'고 해야 한다. 


몹시 팽팽하고 단단해지다는 의미를 나타낼 땐 '땅기다'를 써야한다.


'당기다'는 "호기심이 확 당기는 이야기"에서와 같이 


좋아하는 마음이 일어나 저절로 끌리는 경우 사용한다.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