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시

문학자료실

워싱턴 문학

오늘의 시

평론과 해설

문학 강좌

세계의 명시

우리말 바루지기

워싱턴 문학 신인문학상 당선작

너무 많은 입

Author
문학
Date
2018-05-16 19:55
Views
4935

         



                각기 다른 잎들.jpg                    


                             


                          너무 많은 입


                                      천양희



                                      재잘나무 잎들이 촘촘하다 나무 사이로 새들이


                                      재잘댄다 잎들이 많고 입들이 너무 많다




                                      이(李) 시인은


                                      마흔살이 되자  

                                      나의 입은 문득 사라졌다


                                      어쩌면 좋담, 이라 쓰고 있다


                                      그런데 어쩌면 좋담


                                      쉰살이 되어도 나의 입은


                                      문득 사라지지 않고


                                      목쉰 나팔이 되어버렸다


                                      어쩌면 좋담?




                                      다릅나무 잎들이 촘촘하다 나무 사이로 새들이


                                      다른 소리를 낸다 잎들이 다르고 입들이 너무 다르다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