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시

문학자료실

워싱턴 문학

오늘의 시

평론과 해설

문학 강좌

세계의 명시

우리말 바루지기

워싱턴 문학 신인문학상 당선작

가을의 시

Author
mimi
Date
2013-10-24 10:39
Views
12816

f1.jpg

                                                                            사진: 윤미희




가을의 시  / 김초혜

      

   


묵은 그리움이 

나를 흔든다


망망하게 

허둥대던 세월이

다가선다


적막에 길들으니

안보이던 

내가 보이고


마음까지도 가릴 수 있는

무상이 나부낀다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