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누고 싶은 글

언론보도 코너

문인회 언론보도

나누고 싶은 글

문학 뉴스

지금 가시만 있습니까? / 이은애

Author
mimi
Date
2010-03-31 06:35
Views
5628



 

img_17_3683_14?1123748079.jpg 


지금 가시만 있습니까?

장미가 아무리 아름답다 할지라도
때가 되면 꽃잎이 떨어지는 것입니다
가시만 남아 있는 장미를 보면서
그것을 꺽어 버릴 사람은
아무도 없을 것입니다

img_17_3683_4?1123748079.jpg

사람이라는 나무도
한때는 아름다운 꽃을 피우지만
때로는 보기 흉한 가시만
나타날 수 있는 것입니다

img_17_3683_8?1123748079.jpg

계절의 순환과도 같이
인생에게 미치는 섭리에 의해서
사람들의 눈에 그렇게 비춰지는 것입니다

img_17_3683_13?1123748079.jpg

다만 어떤 사람은
평생을 가시만 나타날 수도 있고
아름다운 꽃이 지지 않는
사람도 있는 것입니다

img_17_3683_7?1123748079.jpg

눈에 가시만 보인다 해서
가시 나무로 볼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가시를 보면서도
장미를 알아 볼 수 있는 눈을 가진 사람은
자신도 계절의 변화를 거치며
앙상하게 가시만 있어 본
사람이라는 것입니다

img_17_3683_2?1123748079.jpg

아름다운 꽃이 한창인 사람은
보기 흉한 가시를 이해할 수 없는 것입니다
그들이 이해 한다고 하는 것은
자기를 과장하는 것에 불과한 것입니다 

img_17_3683_0?1123748079.jpg

지금 가시만 있습니까?
가시를 보고 슬퍼하지 마세요
다음 해에 필 꽃을 바라는 것과 같이
영혼을 볼 수 있는 눈을 가지는 과정인 것입니다

img_17_3683_1?1123748079.jpg

가시만 앙상한 장미 나무에서
꽃을 보는 것과 같이
아름다운 영혼을 볼 수 있는
또 다른 눈을 뜨는 것입니다  

=== 옮겨온 글 ===

img_17_3683_10?1123748079.jpg

 

032.gif029.gif030.gif031.gif032.gif

 

 

151066194A4C558A77759E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