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누고 싶은 글

언론보도 코너

문인회 언론보도

나누고 싶은 글

문학 뉴스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영수증

Author
mimi
Date
2009-05-08 09:22
Views
6308
어느날 저녁
어린 딸 아이가 부엌으로 들어와서
저녁준비하고 있는 엄마에게
자기가 쓴 글을 내밀었다.

이번주에 내방 청소한 값--- 2000원
가게에 엄마 심부름 다녀온 값--- 1000원
엄마가 시장간 사이에 동생봐준 값--- 3000원
쓰레기 내다 버린 값--- 1000원
아빠 구두 4켤레 닦은 값--- 4000원
마당을 청소하고 빗자루질 한 값--- 2000원
전부합쳐서--- 13000원

엄마는 기대에 부풀어 있는
딸 아이의 얼굴을 쳐다보았다.
잠시후 엄마는 연필을 가져와
딸 아이가 쓴 종이 뒷면에 이렇게 적었다.


너를 내 뱃속에
열 달 동안 데리고 다닌 값 --- 무료!
네가 아플 때 밤을 세워가며
간호하고 널 위해 기도한 값 --- 무료!
널 키우며 지금까지 여러해 동안
힘들어 하고 눈물 흘린 값 --- 무료!
장난감, 음식, 옷,
그리고 네 코 풀어 준 것도 --- 무료!
너에 대한 내 사랑의 정까지  모두 --- 무료!!!


딸 아인 엄마가 쓴 글을 다 읽고 나더니
갑자기 눈물을 뚝뚝 흘리며
엄마에게 말했다.

"엄마 사랑해요♡~!"
그러더니 딸 아인 연필을 들어
큰 글씨로 이렇게 썼다.





"전부 다 지불되었음"

이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영수증

정말 감동이죠...^*^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