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게시판

공지사항

회원동정

행사일정

문예 작품 공모

자유 게시판

회장 이*취임식 회의록

죽은 뒤에야 안다

Author
hwlee@kbs.co.kr
Date
2022-06-19 20:18
Views
55
죽은 뒤에야 안다

 

이현원

 

파 뿌리는 원래 흰색이었을까

검은색이나 갈색이

비바람에 허구한 날 시달리다

고난의 허물을 벗고

하얗게 바랬을 거다

 

싱싱했던 줄기는

기름기 주르르

늘 젊은 피가 돌거라고 뽐냈다

 

육신이 졸아들거나

통째로 뽑힌다는 사실을 모르고

오만의 몸집을 불려나갔다

 

땅속 뿌리가 뽑혀진 후

몸뚱이 떠받친 뿌리의 힘으로

대를 이어 간다는 걸

죽음의 그림자가

짙게 드리워진 후에나 알았다.
Translate »